국경없는 도서관 – 후기 (프로젝트 결렬)

아랍여성협회와 같이 하고자 했던 도서관 프로젝트는 브레멘 한국학교 교장인 나의 결정으로 더이상 함께 하지않기로 했다. 공동으로 하자고 했던 프로젝트가 시작을 앞에 두고 공동으로 진행될꺼같지 않다는 판단이었다. 게다가 사업비를 받아 서 하는 사업인지라 더더욱 정성을 다하고 싶은 마음도 있었다. 그러나 그 마음은 그 생각은 내 입장일 뿐이었다.


계속 진행하게 된다면 내 선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우리 학교 회원들이 고생할 것이 눈에 보였기 때문이다. 나의 욕심으로 내 구성원들을 희생시키는 건 맞지 않았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배운 것도 많기때문에 나는 내가 그간의 들인 시간이, 노력이 잘못되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다음에 다른 도전이 분명히 생길꺼라 생각한다.

기다리셨던 분들도 계셨을지 모르겠지만 소망하다보면 이루어지지않을까 싶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